콘텐츠바로가기

문 대통령 "남북관계, 길게 준비…경제 성장 가시적으로 내야"

입력 2017-08-26 15:23:03 | 수정 2017-08-26 15:23:03
글자축소 글자확대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남북관계는 금방 평가가 나오는 게 아니라서 길게 준비를 해야 하고, 경제는 국민이 체감하는 부분이기 때문에 성장을 가시적으로 내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들을 초청해 진행한 오찬 회동 마무리 발언을 통해 "복지는 확대되면서 실제로 피부로 느낄 수 있는 게 있어야 한다. 지금부터 다시 신발 끈을 잘 조여매고 당·정·청이 잘 해나가자"고 밝혔다.

이어 "소통, 공정, 정의, 환경, 성 평등 등 이런 가치는 잘할 수 있는 자신이 있다"며 "원래부터 우리가 강점을 갖고 있는데 실제 성과를 통해서 평가를 받는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