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유진 "딸 서현, 눈밑 찢어져 네 바늘 꿰매" 애타는 부모 마음

입력 2017-08-28 08:23:01 | 수정 2017-08-28 08:23:01
글자축소 글자확대
소유진 백종원 딸 서현 /사진=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소유진 백종원 딸 서현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소유진이 딸 서현의 사고 소식을 알렸다.

지난 27일 소유진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집에서 놀다가 서현이가 다쳤다"라고 밝혔다.

그는 "엉엉 우는 아이를 안고서 남편이 응급실에 갔다 왔다"라며 "눈밑이 찢어져서 4바늘이나 꿰맸다"고 설명했다.

소유진은 "아이를 재우겠다며 방으로 들어간 남편이 한참이 지나도 나오질 않길래 너무 놀란 마음에 지쳐서 아이와 같이 잠이 들었나보다 하고 방문을 살짝 열어보니 둘이서 뽀뽀하고 안고 놀고 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아이 사고는 정말 순식간"이라며 "우리 아이들 모두 안전한 하루 보내길"이라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