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웃집 스타' 임형준 "아내에게 맞진 않지만 잡혀 살아" 고백

입력 2017-08-29 12:44:31 | 수정 2017-08-29 12:44: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웃집 스타' 임형준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이웃집 스타' 임형준 / 사진=최혁 기자


배우 임형준이 '이웃집 스타'의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할 전망이다.

29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이웃집 스타'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영화에서 임형준은 오로지 특종만을 쫓는 열혈 기자 김순덕 역을 맡아 극의 긴장감과 유쾌함을 전한다.

임형준은 "허술한 기자로 나온다. 극중에서 많이 당하는 편이라 솔비에게 많이 맞았다"라고 말했다.

실제 모습과 싱크로율에 대한 질문에 그는 "역할과 비슷한 점은 없다. 굳이 꼽는다면 집사람에게 맞지는 않지만 잡혀 산다. 극 안에서도 솔비에게 당하는 입장"이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웃집 스타'는 스캔들 메이커 톱스타 혜미(한채영)와 '우리 오빠'와의 열애로 혜미의 전담 악플러가 된 숨겨둔 딸 소은(진지희)의 한 집인 듯 한 집 아닌 이웃살이의 비밀을 그린 코미디 영화다. 9월 21일 개봉 예정.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