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현아 "데뷔 10주년 앨범, 최대한 내 자신에게 집중할 것"

입력 2017-08-29 13:42:52 | 수정 2017-08-29 13:47:26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여섯 번째 솔로 미니 앨범 ‘팔로잉(Following)’ 발매를 앞둔 현아의 커버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더스타> 매거진 9월호를 통해 공개된 이번 화보에서 현아는 ‘키치한 소녀’를 재해석했다. 특히 이번 화보는 현아가 전체적인 테마와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안한 것이 특징. 촬영장에서는 컷마다 달라지는 의상에 따라 다양한 포즈를 선보여 스태프들에게 역시 ‘화보 장인’이라는 박수를 받았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현아는 29일 오후 6시 발매되는 솔로 앨범에 대해 “데뷔 10주년에 발매하는 앨범이니 시간을 되돌아보려 한다. 요즘 행복한 고민만 하니 앨범 수록곡도 전체적으로 밝은 느낌. 최대한 내 자신에게 집중한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또한 음원 성적에 대한 물음에 “기대가 크면 실망이 큰데 주변 사람들이 그 기분을 느끼게 하고 싶지 않다”라며 “무대에서 보여줄 수 있는 것을 다 보여주고 후회가 안 남았으면 한다. 스태프들과 모든 걸 내려놓고 우리가 보여줄 수 있는 것을 남김 없이 보여주자고 이야기했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기사 이미지 보기

‘서머 퀸 현아’라는 수식어에 대해서는 “사람들에게 여름 하면 내가 생각난다는 것만큼 좋은 게 없더라. 이제는 그렇게 해야겠다는 생각도 있다”라고 웃으며 전했다.

이어 “사실 나는 팬에게 해주는 게 유독 없는 가수다. 그래서 더 미안한 마음이다. 나에게 팬은 ‘내가 왜 열심히 살아야 하지?’에 대한 원동력이고 ‘내가 왜 잠을 이렇게 못 잘까?’에 대한 이유다”라며 “내가 하는 모든 행동은 진심이니 팬에게 꼭 전달되기를 바란다. 더 좋은 무대로 보답하고 싶고 이번 앨범이 선물처럼 느껴지기를 바란다”라고 팬에 대한 진심 어린 마음을 고백했다.

마지막으로 데뷔 10주년, 여전히 현아가 많은 사람의 관심과 사랑을 받는 이유에 대한 질문에는 “오래 한 만큼 큰 이유는 없는 것 같다. 매번 찾아봐 주셔서 감사하다. 계속 나를 기억해 준다는 것. 그 이유만으로 나는 하고 싶은 게 더 많아지고 다양한 꿈을 꿀 수 있다”라고 이야기했다.

데뷔 10주년, 솔로 미니 앨범 발매를 앞둔 현아의 커버 화보와 속마음을 담은 자세한 인터뷰는 <더스타> 9월호(8월25일 발매)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