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겨운, 오는 9월 결혼…예비신부는 미모의 음대생

입력 2017-08-29 09:12:09 | 수정 2017-08-29 09:12: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정겨운 결혼 발표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정겨운 결혼 발표 / 한경DB


배우 정겨운이 오는 9월 결혼한다. 이혼 후 1년여 만이다.

지난 28일 정겨운 소속사 측은 "예비신부는 클래식 피아노를 전공한 미모의 음대생으로, 두 사람은 1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이라는 결실을 맺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결혼식은 오는 9월 30일 서울 근교에서 양가 가족들만 보시고 비공개로 진행"된다며 "결혼과 함께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정겨운과 신부에게 많은 축하와 따뜻한 격려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겨운은 2004년 모바일 드라마 '다섯 개의 별'로 데뷔해 '행복한 여자', '태양의 여자', '닥터챔프', '싸인', '샐러리맨 초한지'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인지도를 얻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