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왕좌의 게임7' 미국서 역대 최고 시청률 종영…시즌8은 방영은?

입력 2017-08-30 13:52:16 | 수정 2017-08-30 13:52: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왕좌의 게임7'기사 이미지 보기

'왕좌의 게임7'


‘왕좌의 게임’이 시청률 신기록의 아이콘이 됐다.

오는 9월 1일 금요일 밤 11시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의 영화채널 스크린(SCREEN)에서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둔 ‘왕좌의 게임’ 시즌7은 미국 현지시간으로 지난 일요일 역대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막을 내렸다. 실시간 방송 1,210만명 시청자수를 기록, 지난 시즌6 마지막 회 최고기록인 890만명의 36% 상승한 수치다. 여기에 다시보기 등을 합하면 1,650 만명이 ‘왕좌의 게임’ 시즌7 마지막 회를 시청했다.

미국 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왕좌의 게임’은 시즌이 거듭될수록 시청률이 상승하는데다 화제성도 두드러졌다. 특히, 이번 시즌7은 6회가 방송된 현재까지 지난 시즌6 시청률 대비 2.5배 상승했으며, 여자 30대 최고 시청률 5%, 남자 30대에서도 최고 2%를 넘는 등 국내서도 역대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하는 중이다.

영화채널 스크린(SCREEN) 편성 관계자는 “’왕좌의 게임’ 시즌7은 시청률 외에도 페이스북등 온라인 상의 반응도 전시즌보다 훨씬 대중적인 시리즈가 됐다”면서 “한여름밤의 꿈처럼 짧게 끝나는 시즌인 만큼 국내에서도 유종의 미를 거뒀으면 한다”고 시즌7 7회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한편, 6회 엔딩에서 모두를 경악시킨 푸른 눈의 용이 마지막 회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 가운데 1일(금)에 방송될 ‘왕좌의 게임’ 시즌7 7회에는 주요 출연진들이 한자리에 모여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 장벽너머 전쟁을 치르고 세르세이에게 백귀의 존재를 직접 확인시켜주기 위해 킹스랜딩에 온 존스노우와 대너리스, 티리온의 모습이 예고됐다.

‘왕좌의 게임7’ 마지막 회는 영화채널 스크린에서 오는 9월 1일 금요일 밤 11시에 국내 최초로 방송된다. 한편, ‘왕좌의 게임’ 마지막 시즌인 시즌8은 10월 이후 촬영에 들어가며, 방송은 2018년 하반기 또는 2019년 상반기로 예상되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