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르곤' 천우희 "김주혁, 예쁜 각도 등 디테일하게 신경써줘"

입력 2017-08-30 14:58:53 | 수정 2017-08-30 14:58:53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천우희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천우희 / 사진=최혁 기자


배우 천우희가 선배 김주혁과 호흡을 맞추게 된 소감을 전했다.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tvN 새 월화드라마 '아르곤'(연출 이윤정, 극본 전영신 주원규 신하은, 원작 구동회, 제작 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 제작발표회를 열렸다.
이날 천우희는 "드라마를 처음하다 보니까 걱정을 많이 했다. 체력적인 부분도 걱정이 됐다. '지쳐서 연기를 못하면 어떡하지'라는 사소한 걱정도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주혁 선배님이 첫 세트 촬영을 힘들어하니까 '이게 바로 드라마다. 이건 아무것도 아니다'라고 말해주더라. 제가 예쁜 각도를 아직 모르는데 선배님이 각도, 연기 톤에 대한 팁도 주셨다"고 밝혔다.

'아르곤'은 가짜 뉴스가 범람하는 세상에서 오직 팩트를 통해 진실을 밝히고자 하는 탐사보도팀 '아르곤의 치열한 삶을 그려낸 드라마다. 오는 9월 4일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