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잎선, 송종국과 이혼 후 의미심장 SNS 글 게재…"가족 버리는 男"

입력 2017-08-31 17:33:57 | 수정 2017-08-31 17:33:57
글자축소 글자확대
송종국 전 부인 박잎선 SNS 글
기사 이미지 보기

축구선수 송종국과 이혼한 배우 박잎선이 SNS에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박잎선은 30일 자신의 SNS에 “우리 지욱이는 좋아하는 것도 호기심도 참 많아요 어른남자가 없으면 안 되는 것들만 좋아하네요. 낚시 축구 바둑 산 곤충채집 엄마인 내가 봐도 참 매력있는 아이인데 잘 크고 있는데 가슴이 왜 이렇게 시린거죠... #가족#책임감#어른이라면 #짜증나고 질리면#물건 바꾸듯이#쉽게 버리고 바꿈#가족 버리는 남자#매력 없음”이라는 글과 함께 아들 지욱 군의 사진을 게재했다.

송종국과 박잎선의 두 자녀는 지난 2014년 MBC 예능 ‘아빠, 어디가?’에 출연한 바 있다.

박잎선과 송종국은 지난 2006년 결혼해 1남 1녀를 뒀으며, 결혼 9년 만인 지난 2015년 9월 합의 이혼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