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생술집' 강예원 "여자랑 술을 왜 마셔, 맘에 드는 남자 있을 때만 마셔"

입력 2017-09-01 09:18:36 | 수정 2017-09-01 09:35:21
글자축소 글자확대
'인생술집' 강예원기사 이미지 보기

'인생술집' 강예원


'인생술집' 강예원이 반전 주량으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지난 31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 출연한 강예원은 술을 잘하지 못한다는 김숙과 함께 참석했다.

알고보니 강예원은 술을 잘 못마시는 것이 아니라 안 마시는 것. 작정하고 마시면 설경구도 이길 정도라고 했다.

강예원은 "술을 먹으면 머리가 아프고 몸이 붓는다. 되게 못생겨진다"라며 "선배님들이 계시면 마시다 토하고 술 깨고 어울리려 노력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신동엽이 먹고 토하고 계속하면 설경구를 이길 수 있냐고 묻자 강예원은 "그럼요"라고 자신만만하게 답했다.

또 마음에 드는 남자와의 술자리에 대해선 "마음에 드는 남자가 있을 때만 술을 마신다"라며 "왜 여자랑 술을 마시느냐"라고 고백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