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의미심장 글 올린 박잎선…"다시 결혼할 생각 없다" 고백 눈길

입력 2017-09-01 11:14:37 | 수정 2017-09-01 13:15:3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박잎선의 의미심장한 글이 화제다.

박잎선은 지난달 30일 SNS를 통해 아들 지욱이의 사진과 함께 "아빠의 무관심 속에서도 혼자 잘해요"와 같은 메시지가 담긴 해시태그를 남겼다.

이 글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지난 2015년 이혼한 전 남편 송종국을 언급하며 그에게 불만을 드러낸 것 아니냐고 추측했다.

박잎선은 지난해 6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이혼 심경을 고백한 바 있다.

당시 박잎선은 "주위 사람들은 내가 2년 넘게 어떻게 살았는지 다 안다. 그래도 더 많은 사람들을 설득시켜야 한다"라며 "내가 열심히 행복하게 사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라고 털어놔 보는 이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또한 "잡지사에서 취재를 와서 열애설이 사실이 아니라고 얘기를 했는데 기사가 그냥 나갔다"라며 "지인들 중 남자들이 많고 여자 혼자 아이들을 키우며 살다 보니 남자들의 도움을 받아야 될 일들이 생겼을 뿐이다. 다시 결혼할 생각은 없다"라고 단호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