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中매체들, 브릭스 정상회의 맞춰 北핵실험 가능성 보도

입력 2017-09-03 13:47:46 | 수정 2017-09-03 13:47: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중국 매체들이 3일 시진핑 국가 주석의 브릭스 정상회의 개막연설을 앞두고 발생한 북한의 핵실험 가능성을 긴급뉴스로 보도하고 있다.

시 주석은 브릭스 정상회의와 함께 열리는 비지니스 포럼에 참석해 오후 3시 30분(현지시간) 개막연설을 할 예정이다.

중국 매체들은 중국 지진대망을 인용해 이날 오전 11시30분 북한 부근에서 규모 6.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어 지진대망은 관련 속보에서 진원의 깊이는 0m로 폭발로 인한 지진일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중국중앙(CC)TV는 지진대망을 인용해 지진발생 소식을 전하며 지진이 북위 41.35도, 동경 129.11도 지점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린성 연길시와 백두산 천지 부근, 지린시, 창춘시, 바이산시 등지에서도 진동을 뚜렷이 감지할 수 있었다고 CCTV 인터넷판 앙시망이 전했다. 진동 지속시간은 대략 8초 정도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