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행안부, 자체 위기대응팀 구성…유관기관과 공조체계 유지

입력 2017-09-03 16:29:45 | 수정 2017-09-03 16:29:45
글자축소 글자확대
행정안전부는 북한의 핵실험과 관련, 자체 위기대응팀을 구성해 유관 기관과 공조체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행안부는 우선 중앙부처와 지방자치단체에 평시 운영하는 상황실을 중심으로 정보공유, 주요 사항 보고조치 등 빈틈없는 상황관리를 당부했다.

특히 국가기반 및 중요 시설에 대한 방호 태세를 확립할 것을 요청했다.

시·군·구는 관내 주민대피시설과 비상시 필수 비치품목 등을 확인·점검하도록 하고, 비상발령 시 신속한 주민대피가 이뤄지도록 철저히 준비하도록 지시했다.

소방청에는 유사시 긴급구조통제단 가동 준비와 함께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순찰을 강화하라고 하달했고 경찰청에도 비상경계근무를 강화하고, 사이버테러, 유언비어 유포에 철저히 대비할 것을 주문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