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카메라를 무기로 오인"…美 경찰, 사진기자에 총격

입력 2017-09-06 07:44:54 | 수정 2017-09-06 07:44: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카메라를 무기로 오인"…美 경찰, 사진기자에 총격. / 사진=앤디 그림 페이스북


미국 오하이오 주의 한 경찰관이 카메라 장비를 무기로 오인해 사진기자에게 경고 없이 총을 쏴 논란이 일고 있다.

현지시간 5일 미국 CBS 방송은 오하이오 데이튼 지역신문인 뉴캘리슬뉴스의 앤디 그림 사진기자가 지난 3일 사진 촬영에 나섰다가 목숨을 잃을 뻔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기자는 카메라와 지지봉을 들고 교차로에서 주변 날씨를 담는 사진을 찍던 중 총탄을 맞았다. 응급실로 옮겨져 수술을 받았고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그는 "손에 카메라를 들고 사진을 찍는데 갑자기 총격을 받았다. 난 내 업무를 하고 있었을 뿐"이라고 말했다.

경찰 조사 결과 경찰관이 기자의 손에 들린 카메라와 지지봉을 무기로 잘못 판단해 사격한 것으로 밝혀졌다.

기자는 처벌을 바라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지역 언론이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