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피투게더3' 유연석, 입대 하자마자 여친에 차여…네티즌 "전 여친 땅치고 후회할 듯"

입력 2017-09-06 10:59:56 | 수정 2017-09-06 10:59:56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해피투게더3' 유연석이 군 생활 중 이별한 사연을 공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오는 7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 녹화에 유연석은 오만석, 한채영, 진지희와 함께 '해투동- 혜자 캐스팅 특집'의 멤버로 참석했다.

유연석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전 여자친구가 군대 가자마자 고무신을 거꾸로 신었다"라며 충격적인 이별 경험담을 꺼냈다.

그는 여자친구가 성남에 살고 있어 공군에 가면 면회를 자주 오겠다고 약속해 복무기간이 3개월이 긴 공군에 지원했다고.

유연석은 "그런데 여자친구에게 처음 받은 편지가 이별 편지였다"라며 "12주 훈련을 받는 중이었는데 엄청 울었다"라고 털어놨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지금쯤 전 여친이 땅 치고 후회할 듯", "너무 했다", "안타깝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는 7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