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아, '바람이 불면' 솔로곡 발매…韓·中 버전 동시 발매

입력 2017-09-06 13:25:49 | 수정 2017-09-06 13:29:5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소녀시대 멤버 윤아(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어쿠스틱 발라드로 가을 감성을 자극한다.

SM 디지털 음원 공개 채널 ‘STATION’(스테이션) 시즌 2의 23번째 곡으로 선보이는 소녀시대 윤아의 두 번째 솔로곡 '바람이 불면 (When The Wind Blows)'은 오는 8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한국어 및 중국어 버전이 동시 공개될 예정이어서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

특히, '바람이 불면'은 편안한 기타 사운드와 윤아의 달콤한 음색이 아름다운 조화를 이룬 어쿠스틱 발라드 곡으로, ‘도깨비’, ‘태양의 후예’, ‘괜찮아, 사랑이야’, ‘피노키오’ 등 다수의 드라마 OST를 히트시킨 실력파 인디 듀오 로코베리의 코난이 작사, 작곡,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윤아가 데뷔 후 처음으로 작사에 참여해 사랑하는 사람과의 아름답고 행복했던 추억을 가사에 담아 가을향 물씬 나는 시즌송으로 음악 팬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또한 음원 공개에 앞서 금일(6일) 오후 6시 유튜브 및 네이버 TV SMTOWN 채널 등을 통해 신곡 분위기를 미리 만날 수 있는 '바람이 불면'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이 공개될 예정이어서 윤아의 솔로곡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일 것으로 보인다.

한편, 윤아는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에서 여주인공 ‘은산’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