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고현정, 음주방송?…소속사 측 "잠결에 전화 연결" 해명

입력 2017-09-06 13:36:11 | 수정 2017-09-06 13:36:11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고현정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고현정 / 한경DB


배우 고현정 측이 음주 방송 논란에 대해 "절대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6일 고현정은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과 깜짝 전화 통화를 했다. 영화 '구세주 리턴즈' 출연 배우인 김성경을 응원하기 위해서다.

하지만 고현정이 평소 친한 김성경을 "이성경"으로 잘못 불렀다. 또 응원의 메시지를 부탁하자 "잘 될까요?"라고 농담 섞인 답변을 해 오해를 불러 일으킨 것,

이에 대해 고현정 소속사 측은 "고현정씨가 깜짝 통화 연결인 줄 모르고 잠결에 전화를 받았다. 당황해서 경황이 없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