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태사자 박준석, 박교이와 첫 만남에 던진 무리수…"사랑하게 될 것 같아요"

입력 2017-09-08 10:43:49 | 수정 2017-09-08 10:48:41
글자축소 글자확대
태사자 박준석 박교이
태사자 박준석 박교이기사 이미지 보기

태사자 박준석 박교이


'백년손님 자기야'에 태사자 박준석, 박교이 부부가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두 사람의 첫 만남이 눈길을 끌고 있다.

박교이는 지난 7일 방송된 SBS '백년손님 자기야'에 깜짝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준석은 엔터테인먼트 CEO인 박교이와의 첫 만남에 대해 털어놨다.

박준석은 "영화 '터널' 시사회에서 아내를 처음 만났다. 처음 봤는데도 심장이 떨렸다" 라고 말했다.

이어 "뒤풀이 자리에서 아내의 옆자리로 가 '저랑 사귀실래요? 앞으로 우리가 사랑하게 될 것 같아요' 라고 했다"고 밝혔다.

특히 박준석은 "평소 소심하고 내성적인 성격인데 무슨 용기인 줄 모르겠더라 라며 아내를 향한 사랑을 드러냈다.

하지만 박교이는 "처음에는 박준석이 미친 줄 알았다. 마음에 들지 않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럼에도 박준석은 박교이에 대한 마음을 멈추지 않았고 결국 결혼까지 골인하게 됐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