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웃집 스타' 한채영 "허당+철부지 톱스타 役, 실제 모습과 비슷해"

입력 2017-09-08 15:59:15 | 수정 2017-09-08 16:01:19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웃집 스타' 한채영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이웃집 스타' 한채영 / 사진=최혁 기자


배우 한채영이 '이웃집 스타'가 됐다.

'이웃집 스타'는 스캔들 메이커 톱스타 혜미(한채영)와 아이돌 그룹의 리더 갓지훈(임슬옹)과 열애설이 터지자 열혈 팬 소은(진지희)은 혜미의 전담 악플러가 된다. 알고보니 소은은 혜미의 숨겨진 딸로, 이웃사촌을 가장한 채 살아가면서 한 집인 듯 한 집 아닌 이웃살이의 비밀을 그린 코미디 영화다.

8일 서울 용산구 CGV 아이파크몰점에서 진행된 '이웃집 스타'의 언론시사회에서 한채영은 "캐릭터가 허당스럽고 철부지 같은 면이 있다. 중학생 딸이 있는 부분에서 그 어떤 부모와 같은 마음으로 자기 자식을 생각하는 것은 다 똑같다. 저 역시 아이를 생각할 때 표현을 못하는 부분도 있지만 마음은 비슷하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실제 모습과 비슷한 부분이 있는 것 같다. 역할을 연기할 때 그런 부분을 부각시키려고 노력했다"라고 덧붙였다.

오는 21일 개봉 예정.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