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웃집 스타' 한채영 "허당+철부지 톱스타 役, 실제 모습과 비슷해"

입력 2017-09-08 15:59:15 | 수정 2017-09-08 16:01:19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웃집 스타' 한채영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이웃집 스타' 한채영 / 사진=최혁 기자


배우 한채영이 '이웃집 스타'가 됐다.

'이웃집 스타'는 스캔들 메이커 톱스타 혜미(한채영)와 아이돌 그룹의 리더 갓지훈(임슬옹)과 열애설이 터지자 열혈 팬 소은(진지희)은 혜미의 전담 악플러가 된다. 알고보니 소은은 혜미의 숨겨진 딸로, 이웃사촌을 가장한 채 살아가면서 한 집인 듯 한 집 아닌 이웃살이의 비밀을 그린 코미디 영화다.

8일 서울 용산구 CGV 아이파크몰점에서 진행된 '이웃집 스타'의 언론시사회에서 한채영은 "캐릭터가 허당스럽고 철부지 같은 면이 있다. 중학생 딸이 있는 부분에서 그 어떤 부모와 같은 마음으로 자기 자식을 생각하는 것은 다 똑같다. 저 역시 아이를 생각할 때 표현을 못하는 부분도 있지만 마음은 비슷하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실제 모습과 비슷한 부분이 있는 것 같다. 역할을 연기할 때 그런 부분을 부각시키려고 노력했다"라고 덧붙였다.

오는 21일 개봉 예정.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