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 유엔 안보리에 대북 추가제재 결의안 11일 표결 공식 요청

입력 2017-09-09 09:57:38 | 수정 2017-09-09 09:57:3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게티이미지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


미국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따른 추가 대북제재 결의안을 오는 11일 표결해 줄 것을 공식 요청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국은 8일(현지시간) 발표한 성명에서 "미국은 추가 대북제재 결의안 초안 표결을 위한 회의를 오는 11일 소집할 예정이라고 오늘 저녁 유엔 안보리에 통지했다"고 밝혔다.

미국은 북한의 선박을 단속할 때 군사력 사용을 허용하고 원유 수출을 금지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추가 대북제재 결의안 초안을 만들어 지난 6일 14개 안보리 이사국에 회람했다.

하지만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중국과 러시아는 이에 대해 지지 의사를 밝히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