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홍준표 "10만 대집회 성공적…핵무장 천만 서명운동"

입력 2017-09-10 11:54:17 | 수정 2017-09-10 11:54:17
글자축소 글자확대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자료 홍준표 페이스북)기사 이미지 보기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자료 홍준표 페이스북)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경찰과 언론에 대해 비판했다.

홍 대표는 10일 페이스북을 통해 전날 서울 도심에서 개최한 장외집회와 관련 "10만 대집회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니 언론에서는 집회 참가 인원을 의도적으로 보도하지 않고, 경찰은 추산하지 않겠다고 한다"고 꼬집었다.

그는 이어 "쯧쯧쯧, 이것이 대한민국 언론의 현주소이고, 경찰의 현주소"라고 비판했다. 한국당은 서울 강남구 코엑스 광장에서 문재인 정부를 규탄하는 장외집회를 열었다.

홍 대표는 "촛불시위 때는 몇 배 불려서 경쟁적으로 보도하더니 참으로 한심한 대한민국 언론이고 경찰"이라며 "진실이 거짓에 가려진 사회는 비정상적인 사회"라고 밝혔다.

한편 홍 대표는 전술핵 재배치와 핵무장에 대해서 1000만 국민 서명운동을 전개하겠다는 밝혔다.

그는 "문재인 정권의 방송장악과 안보파탄에 전 국민과 함께 분노하면서 방송장악 부분은 국정조사를 추진하겠다"며 "온·오프라인을 통해서 1000만 국민 서명이 완료되면 우리는 김정은의 핵 인질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