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혜빈, '조작' 이어 '숫자녀 계숙자' 주인공 확정…열일 행보

입력 2017-09-11 09:39:25 | 수정 2017-09-11 09:39:2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전혜빈이 ‘숫자녀 계숙자’ 타이틀 롤을 맡았다.

11일 오전 전혜빈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전혜빈이 웹드라마 ‘숫자녀 계숙자’의 여주인공 계숙자 역에 캐스팅 돼 출연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숫자녀 계숙자’는 30대 여성들의 과감한 현실 고백과 판타지가 혼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오직 숫자만 믿고, 숫자로만 세상을 판단하는 숫자녀 계숙자의 변화와 로맨스를 그린다.

전혜빈이 연기할 계숙자는 대형 게임회사의 개발팀장으로, 수에 대한 비상한 기억력과 계산력을 타고난 인물이다. 세상 모든 것을 수치화 시켜 판단하며, 종잡을 수 없는 사람의 마음은 믿지 않아 주변 사람들로부터 ‘냉혈인간’이라는 평을 듣는 캐릭터다. 다채로운 캐릭터를 자신 만의 색깔로 표현해 온 전혜빈이 이번에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를 모은다.

전혜빈은 이번 주 종영하는 SBS 드라마 ‘조작’에서 27개월 아이를 둔 워킹맘이자, 베테랑 사진기자 오유경 역을 맡아 호평을 받고 있다.

전혜빈은 ‘조작’을 통해 ‘직장의 신’, ‘또 오해영’, ‘캐리어를 끄는 여자’ 등 이전 작품에서 보여줬던 차도녀 이미지를 벗고, 변신에 성공해 스펙트럼 넓은 배우임을 입증했다.

차기작으로 ‘숫자녀 계숙자’를 선택한 그녀의 변신과 도전에 또 한 번 관심이 쏠린다.

전혜빈은 “’조작’이 끝나자마자 웹드라마를 촬영하게 됐다. 과거의 트라우마 때문에 관계보다는 숫자에 집착하는 계숙자는 한 번도 해본 적 없는 흥미로운 캐릭터다. 새로운 캐릭터를 만나 연기하는 게 두렵기도 하지만, 부딪힘이 삶의 원동력이라고 생각하기에 이 시간을 설렘으로 기다리고 있다. 많은 관심과 기대로 기다려주시길 부탁 드린다“라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전혜빈이 출연하는 웹드라마 ‘숫자녀 계숙자’는 총 10회 분량으로 한국전파진흥협회(RAPA)에서 차세대 UHD 방송용 콘텐츠 우수작품 및 본편 제작지원작으로 선정한 작품이다.

기획, 제작은 MAKETH(메익스)가 하며, 김형섭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다. 오는 12월 각종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