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류현진♥배지현 "결혼 전제 교제 중…상견례는 아직"

입력 2017-09-13 13:20:46 | 수정 2017-09-13 13:26:31
글자축소 글자확대
류현진, 배지현 /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류현진, 배지현 / 사진=한경DB


야구선수 류현진과 스포츠 아나운서 배지현이 진지한 만남 중이다.

13일 코엔스 측은 "배지현 아나운서는 류현진 선수의 시즌 경기가 끝나는 시점 이후 결혼하는 것을 전제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두같은 동종 업계에서 만나 좋은 동료이자 든든한 지원군으로 2년 간 서로를 배려하며 조심스레 만남을 유지하였고, 서로를 향한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현재에 이르렀다"며 "아직 결혼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들은 결정된 바 없으며, 두 사람에게 있어 중요한 선택인 만큼 많은 대화를 통해 신중히 진행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날 두 사람의 열애를 최초 보도한 매체는 "류현진 부모님께서 배지현 아나운서를 매우 예뻐하신다"며 "아직 정식으로 상견례를 한 것은 아니지만, 양가 부모님이 결혼 전제임을 알고 계신다"고 전했다.

한편, 류현진은 2006년 한화이글스에 입단해 한국프로야구 통산 98승, 2006년 신인왕과 MVP, 2008년 베이징올림픽 금메달 등 수많은 기록을 달성했다. 이후 2013년 메이저리그에 진출해 LA다저스 소속의 선발투수로 활약하고 있다.

배지현 아나운서는 SBS 스포츠를 통해 데뷔해 2014년부터 MBC스포츠플러스에서 활동하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