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맥도날드, 불고기버거 내일부터 판매 재개…전주 매장 이상 無

입력 2017-09-14 13:20:27 | 수정 2017-09-14 13:37:14
글자축소 글자확대
맥도날드 "전주매장 이상無"

맥도날드_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맥도날드_한경 DB



판매가 일시 중단됐던 맥도날드 불고기 버거가 내일인 15일부터 판매 재개된다.

맥도날드는 초등학생 집단 장염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진 전주 매장에 대해 보건당국이 검사한 결과 '이상 없음'을 확인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맥도날드는 "지난 2일 지방자치단체와 보건 당국 등이 집단 장염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진 맥도날드 매장을 방문해 불고기 버거 완제품과 20여종에 이르는 원재료를 모두 수거해 식품안전 및 품질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 결과 해당 매장의 식품안전 상태가 모두 관련 기준을 준수하고 있는 것으로 판명됐고, 직원들의 위생상태 역시 이상이 없었음을 확인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맥도날드는 전주 지역에서 초등학생들이 불고기 버거를 먹고 집단 장염에 걸렸다는 주장이 제기되자 전국 모든 매장에서 불고기 버거 판매를 중단한 바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