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MB 블랙리스트' 문성근, 오늘 검찰 출석…내일은 김미화 피해자 진술

입력 2017-09-18 06:13:23 | 수정 2017-09-18 06:13:50
글자축소 글자확대
문성근_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문성근_한경 DB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정부 비판 성향의 문화예술계 인사들을 상대로 활동을 방해하고 퇴출 압박을 가했다는 '블랙리스트' 의혹과 관련해 배우 문성근 씨가 검찰에 출석한다.

17일 검찰에 따르면 국정원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수사팀은 오늘(18일) 블랙리스트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진 문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다.

내일은 19일에는 방송인 김미화 씨도 검찰에 출석할 예정이다.

두 사람은 검찰에 나와 이명박 정부 시절 자신이 받은 불이익 등 피해 정황을 털어놓을 것으로 보인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