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이유, '효리네 민박' 종영 아쉬움 달래주는 '가을 아침'…팬들 "아침부터 귀호강"

입력 2017-09-18 08:13:41 | 수정 2017-09-18 08:13:41
글자축소 글자확대
아이유기사 이미지 보기

아이유



가수 아이유가 자신의 데뷔기념일을 맞아 18일 오전 '가을 아침' 음원을 깜짝 공개했다.

아이유의 소속사 페이브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가 데뷔 기념일에 팬들을 위한 깜짝 선물을 선사하고 싶다고 기획해서 공개하게 됐다"고 밝혔다.

해당 곡은 앞서 지난 17일 밤, 아이유가 출연 중인 JTBC '효리네 민박'에서 BGM으로 잠깐 소개돼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가을 아침'은 산뜻한 선율과 포근한 가삿말, 감성을 깨우는 아이유의 청량한 음색이 마치 가을 아침 햇살처럼 아름답게 조화를 이룬다.

아이유는 리메이크에 나선 ‘가을 아침’에 대해 “음악적으로 존경하는 두 분(이병우, 양희은)의 당시 음반은 어린 시절 풋풋함과 청량함을 느낄 수 있어 정말 많이 들어왔다"면서 "‘가을 아침’은 그 중에서도 가장 좋아하는 노래” 라며 곡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가을 아침’의 깜짝 선공개에 이어 아이유는 오는 22일, 두 번째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을 발표할 예정이다.

네티즌들은 "월요병 날려주는 귀호강", "가을 하늘에 너무 잘 어울리는 곡이다", "가을 아침, 출근하면서 들으세요"라며 반가움을 표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