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지혜, 오늘(18일) 결혼…3세 연상 남친과 제주도서 스몰웨딩

입력 2017-09-18 09:09:13 | 수정 2017-09-18 09:09:1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이지혜가 품절녀가 된다.

이지혜는 오늘(18일) 제주도에서 양가 가족 친구,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3살 연상의 남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

이지혜는 지난 7월 자신의 SNS를 통해 결혼 사실을 밝혔다. 그는 "낙엽이 시작될 때쯤 시집을 가려고 한다. 잘 준비하고 잘 결혼해서 열심히 살겠다"며 예비신랑과 결혼 준비 중임을 밝혔다.

예비신랑은 세무법인을 운영 중이다. 훤칠한 외모에 온화한 성격을 지닌 성격의 소유자다. 두 사람은 올해 초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지혜는 결혼을 앞두고 한 인터뷰를 통해 "평생 믿을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처음 만났을 때부터 결혼 생각이 들더라"며 "외모는 많이 안 보는 편이고 얼굴보다는 마음이 훈남이다"라고 예비신랑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이지혜는 1998년 혼성그룹 샵으로 데뷔했으며, 2002년 샵 해체 이후 솔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