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지혜, 결혼식 축의금 전액 기부…"소박한 결혼 원해"

입력 2017-09-19 10:40:33 | 수정 2017-09-19 10:59: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혼성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결혼식 축의금을 전액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이지혜즌 지난 18일 제주도 중문의 한 호텔에서 백년가약을 맺었다. 신랑은 3살 연상의 일반인으로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훈남으로 전해졌다.

이번 결혼식 디렉팅과 꽃장식을 담당한 세인트웍스 김진영 대표는 "이지혜는 소규모 인원으로 기쁜 날을 함께 축하해줄 수 있는 소박하고 작은 결혼식을 원했다"고 말했다.

특히 아름다운 바다를 배경으로 제주에서 특별한 결혼식을 올리고 싶었다는 이지혜의 바람대로 바다빛과 하얀들꽃을 연상하는 꽃장식으로 연출했다고.

기사 이미지 보기

이날 결혼식 사회는 배우 임형준이, 축가는 백지영과 유재환이 맡아 부부의 행복을 빌었다. 결혼식 현장에는 백지영, 쿨의 유리, 채정안, 김신영, 임형준, 샵의 장석현, 유재환, 사유리, 황보, 왁스 등이 하객으로 참석했다.

이지혜는 "오랜 기다림 끝에 존경스러운 성품을 가진 평생 함께하고 싶은 사람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이제 드디어 유부녀가 됩니다. 많이 축하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늘 주위를 살피고 건강하게 겸손하게 사는 아내 이지혜로 살아가겠습니다"라고 결혼 소감을 전했다.

이지혜는 결혼식 축의금은 전액을 기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인들의 축복이 담긴 축의금을 의미 있게 쓰기 위해 신랑, 신부가 결정했다고 전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