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올해 한국 수출 증가율, 10대 수출국 1위…교역규모는 중국이 최대

입력 2017-09-19 14:17:44 | 수정 2017-09-19 14:17:44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한국의 수출 증가율이 세계 10대 수출국 가운데 가장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세계무역기구(WTO)의 월간 상품 수출 통계에 따르면 한국의 올해 1~7월 수출 총액은 3280억 달러로 전년 대비 16.3% 증가했다.

세계 최대 수출국인 중국은 전년 대비 8.3% 증가한 1조2405억 달러를 수출했다. 미국은 8802억 달러로 6.6%, 독일은 8127억 달러로 4.3%, 일본은 3943억 달러로 8.2%, 네덜란드가 3594억 달러로 11.0% 늘었다.

수출 금액으로 한국은 이들 국가에 이어 6위를 기록했다. 올해 1~7월 주요 70개국의 수출 합계는 9조1420억 달러로 전년 대비 8.8% 증가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우리나라의 수출 증가 원인이 글로벌 제조업 경기 회복, 주력 품목의 단가 상승, 주력 품목의 고부가가치화 등이라고 분석했다. 다만 하반기에는 미국 연준의 자산매입 축소와 보호무역주의 강화 등으로 증가 폭이 둔화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