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2017 국제백신산업포럼, 22일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개막

입력 2017-09-20 16:54:01 | 수정 2017-09-20 16:54:01
글자축소 글자확대
경상북도와 안동시, 김광림 국회의원이 주최하고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과 국제백신연구소가 공동 주관하는 '2017 국제백신산업포럼'(IVIF 2017)이 22일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열린다.

국제백신산업포럼은 오전 10시 김관용 경북도지사, 권영세 안동시장, 김광림 국회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회식을 갖는다. 이어 빌앤멜린다게이츠재단의 하리쉬 이어 수석고문이 ‘빈곤층을 위한 생명과학 파트너쉽 관계 구축’을 기조연설을 한 뒤 세션별 토론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경북백신산업클러스터의 활성화 전략과 백신산업 육성에 대한 산학연 공동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준비됐다. 국내외 백신산업 전문가와 관계자 400여 명이 참석해 '신흥 백신시장 및 개발도상국 백신시장에서 대한민국의 역할'을 주제로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마지막 세션에서는 고려대학교 김찬화 교수, 식품의약품안전처 김대철 바이오생약심사부장, 세계보건기구와 빌앤멜린다게이츠재단 관계자 등이 나와 ‘신흥 백신시장 및 개발국 백신시장에서 대한민국의 역할’에 대한 토론이 예정돼 있다.
기사 이미지 보기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