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보영, 국민 첫사랑 될까…'너의 결혼식'서 김영광과 멜로 호흡

입력 2017-09-21 08:50:38 | 수정 2017-09-21 09:17:0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박보영과 김영광이 멜로 호흡을 맞춘다.

'너의 결혼식'은 한 여자만 바라보는 순정남 우연(김영광)과 속마음을 알 수 없는 첫사랑 승희(박보영)의 다사다난한 10년 간의 첫사랑 연대기를 그린 작품이다. 10대 고교생의 풋풋한 첫 만남부터 이리저리 치이는 사회 초년생이 되기까지 두 사람의 쉽지 않은 첫사랑과 성장을 그려낸다.

'너의 결혼식'은 박보영, 김영광 캐스팅을 확정짓고 지난 18일 첫 촬영을 마쳤다.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오 나의 귀신님' 등을 통해 ‘로맨스 요정’으로 등극한 박보영은 겉으로는 센 척 하지만 여린 속내를 감추고 있는 ‘승희’ 역을 맡았다. 되바라진 듯 사랑스러운 첫사랑을 연기, 스크린을 통해 다시 한 번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기사 이미지 보기

박보영은 “사뭇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 설렌다. 최선을 다해서 촬영할 테니 기대해달라“며 작품에 대한 열의를 드러냈다.

드라마 '파수꾼'에서 야누스적 면모를 지닌 검사로 열연하며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입증한 김영광은 10년을 한결같이 한 여자만 바라봐 온 ‘우연’ 역을 맡아 세상에 다시 없을 직진 순정남으로 다가간다.

김영광은 “우연이를 연기할 수 있어 무척 기쁘다. 좋은 배우들과 스태프들, 존경하는 감독님과 함께 즐겁게 촬영할 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며 첫 촬영의 소감을 전해왔다.

기사 이미지 보기

한편, 풍성한 조연진이 대거 등장해 영화에 활기와 개성을 더할 예정이다. ‘우연’의 절친 3인방에 배우 강기영, 고규필, 장성범, ‘승희’의 대학친구 ‘소정’ 역에 신소율, 대학 선배 ‘윤근’ 역의 송재림 등 신선하고 젊은 배우들이 에너지 넘치는 연기를 선보인다.

여기에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의 김현숙, 임형준 등 개성 넘치는 배우들이 감초 역할을 맡아 유쾌한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너의 결혼식'은 9월 18일 크랭크인 해 2018년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