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더불어민주당 "정진석, 노무현 대통령 명예훼손…정치적·법적 책임 질 것"

입력 2017-09-22 17:35:26 | 수정 2017-09-22 17:35:26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더불어민주당은 22일 "정진석 자유한국당 의원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노무현 전 대통령에 대한 부분은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이자 사자 명예훼손"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김현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 브리핑을 통해 "형언할 수 없는 최악의 막말로 노 전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한 정 의원은 정치적, 법적, 도의적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대변인은 이어 "이명박 대통령 정무수석 출신인 정 의원의 노 대통령에 대한 부관참시는 정치인 이전에 사람으로서 가져야 할 기초적 예의조차 없는 최악의 막말과 망언"이라며 "정 의원은 정치적 도의적 책임을 반드시 져야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정 의원은 지난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노 대통령 부인 권양숙씨와 아들이 박연차 씨로 부터 수백만불의 금품 뇌물을 받은 혐의로 검찰조사를 받은뒤 부부싸움 끝에 권 씨는 가출을 하고, 그날 밤 혼자남은 노 대통령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건이 이명박대통령 책임이란 말인가, 그래서 그 한을 풀겠다고 지금 이 난장을 벌이는 것인가"라며 "적폐청산 내걸고 정치보복의 헌칼 휘두르는 망나니 굿판을 즉각 중단하라"고 적었다.

김소현 기자 ksh@hankyung.com
안녕하세요. 정치부 김소현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