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력 공기업 9개 업체, 하반기에 1309명 채용

입력 2017-09-26 08:55:38 | 수정 2017-09-26 08:55:38
글자축소 글자확대
올 하반기 한국전력·한국수력원자력 등 전력공기업 9개사가 1309명을 채용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 새천년관에서 전력공기업 하반기 합동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 채용박람회에는 한국전력·한수원과 5개 발전회사, 한전KPS·한전KDN 등 9개사가 참여한다.

박람회에선 채용설명회와 상담 부스가 운영된다. 업체별 채용 규모를 보면 한전이 600명으로 가장 많다. 동서발전 136명, 서부발전 130명, 한전KDN 114명, 남부발전 103명 등이다.

반면 정부의 '탈원전 정책'에 따라 암초를 맞은 한수원은 6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작년 하반기 채용한 인원 139명의 절반 이하에 달한다.

상반기 채용까지 합치면 올해 전력공기업 9개 사는 총 3575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하는 셈이다. 작년(3244명)보다 10% 많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