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노무현 재단, 서울시·통일부와 '10·4 남북선언' 10주년 기념식

입력 2017-09-26 09:36:39 | 수정 2017-09-26 09:36:51
글자축소 글자확대
노무현재단이 26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10·4 남북 정상선언' 1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평화를 다지는 길, 번영으로 가는 길'이라는 주제로 통일부와 서울시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정부·지자체·민간이 함께 진행하는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오후 4시엔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인 문정인 연세대 명예특임교수의 특별 강연이 열린다. 오후 6시30분부터는 정부 인사, 국회의원, 전문가, 시민 등이 참석하는 기념식이 진행된다.

기념식에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부인인 권양숙 여사와 아들 건호씨도 참석한다.

아울러 이해찬 노무현재단 이사장,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정미 정의당 대표, 조명균 통일부 장관, 박원순 서울시장 등 각계 인사와 시민 6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