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주진우 "방송인 김성주 매형, MB시절 청와대 언론 담당"

입력 2017-09-26 10:24:39 | 수정 2017-09-26 10:24:39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성주 부친상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김성주 부친상 /한경DB


주진우 기자가 방송인 김성주를 공개 비판했던 것에 대해 입장을 전했다.

26일 tbs 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한 주진우 기자는 "(김성주에게) 개인적인 감정은 없다. 공적인 차원에서 이야기한 것인데 표현을 거칠게 해 문제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저희가 몇주 째 이명박 대통령에 대한 문제를 제기하고 있는데, 소름 끼치는 침묵이 이어지고 있다. 김성주 아나운서 이야기를 했다고 해서 이렇게 대서특필하고, 일베같은 일부 네티즌이 달려들어서 돌을 던지는 것에 대해 안타까움이 있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앞서 주 기자는 지난 13일 열린 MBC 총파업 집회에서 2012년 MBC 총파업 당시 아나운서들이 파업으로 빠진 자리를 김성주가 꿰찬 것을 공개적으로 비판한 바 있다.

이날도 주진우 기자는 김성주에 대해 2013년 런던 월드컵 개막식, 축구, 수영, 2014년 소치 올림픽 피겨, 2014년 월드컵 메인 MC, 아시안 게임 개막식 등 주요한 행사와 프로그램 등을 맡았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그는 "김성주의 매형이 이명박 정부 당시 언론 담당 관련 청와대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 청와대에서 굉장히 관리하시던 분이었던 것으로 생각한다"며 자신의 의견을 전달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