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황혜영, 쇼핑몰 5년만에 연매출 100억 달성한 비결은?

입력 2017-09-27 09:10:30 | 수정 2017-09-27 09:10:30
글자축소 글자확대
황혜영 / SBS '영재발굴단'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황혜영 / SBS '영재발굴단' 제공


"네가 가져간 나의 반쪽 때문인걸~♬"

무표정한 표정과 깜찍한 안무로 90년대를 주름 잡았던 투투의 황혜영이 SBS '영재발굴단'을 찾았다.

한때 전 국민의 사랑을 독차지했던 황혜영은 쌍둥이 아들들에게 그 사랑을 쏟아붓고 있다.

황혜영은 "아들을 그것도 둘이나 키우다 보니 너무 힘들어서 미쳐버릴 것 같다. 분명 두 아이들은 직립보행인데 나는 공중부양을 하고 있다"며 쌍둥이 육아의 어려움을 호소했다.

한편 그녀는 이날 자신이 11년 차 사업가로 성공할 수 있었던 비결을 밝히기도 했다. 황혜영이 직접 운영하는 쇼핑몰은 5년 만에 연매출 100억 원을 돌파하는데 성공했다.

그는 자신이 이처럼 크게 성공할 수 있었던 비결로 자신의 꼼꼼한 성격과 노력을 꼽았다. 그녀는 하루에 20시간씩 일한 것은 물론, 운영부터 모델까지 그녀의 손길 하나 닿지 않은 곳이 없었다고 말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그룹 투투의 인기 멤버에서 완벽한 엄마이자 성공한 사업가로 변신한 황혜영의 이야기는 27일 오후 8시 55분 SBS '영재발굴단'에서 공개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