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판 '굿닥터' 동시간대 시청률 1위 기록

입력 2017-09-27 09:53:04 | 수정 2017-09-27 09:53:0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KBS 2TV 드라마 '굿닥터'를 리메이크한 미국 ABC 방송의 '더 굿 닥터'(The Good Doctor)가 첫회에서 동시간 1위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쾌조의 출발을 했다.

26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시청률 집계 사이트 TV바이더넘버스에 따르면 25일 밤 10시(동부, 서부) 첫선을 보인 '더 굿 닥터'는 18~49세 시청자를 대상으로 집계한 시청률에서 2.4%를 기록했다. 시청자 수는 1182만 명이다.

2위는 NBC 방송의 '더 브레이브'(The Brave)로 시청률은 1.4%, 시청자 수는 617만 명이다. 3위는 CBS의 '스콜피온'(Scorpion)으로 시청률 1.0%, 시청자 수 573만 명으로 집계됐다.

채널이 많은 미국에서는 시청률이 1.5~2% 정도 나와야 성공작으로 본다.

'더 굿 닥터'는 한국 드라마 리메이크작으로는 최초로 미국 지상파의 정규시즌, 프라임타임에 편성됐다.

ABC는 자사 홈페이지 메인 화면을 통해 '더 굿 닥터'를 대대적으로 홍보하고 있으며, 첫 방송을 앞두고 150억 원을 투입해 이 드라마를 미국 전역에서 홍보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