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관진 출국금지…"시키는 대로 했다" 댓글 공작 증언 확보

입력 2017-09-28 08:31:11 | 수정 2017-09-28 10:38:49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관진 출국금지
김관진 출국금지 / JT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김관진 출국금지 / JTBC 방송 캡처


이명박 정부 시절 정치공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68)을 출국금지했다.

검찰 측은 27일 이명박 정부 당시 국방 장관을 맡았던 김관진 전 장관을 국가정보원 댓글 공작 사건의 지휘자로 지목, 출국금지 명령을 내렸다.

검찰이 그에 대한 증거 자료를 수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JTBC 보도에 따르면 이태하 전 심리전단장과 옥도경 전 사령관을 조사한 결과 "김관진 전 장관이 지시해 시키는 대로 했다"는 증언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파장은 점점 커지게 됐고 앞으로의 조사에서 증거를 잡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