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당신이 잠든 사이에' 첫방부터 통했다…2049 타깃 시청률 1위

입력 2017-09-28 08:55:57 | 수정 2017-09-28 09:01:35
글자축소 글자확대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 수지기사 이미지 보기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 수지


SBS 수목드라마스페셜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의 첫방송 2049시청률이 전체프로그램중 1위에 등극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이하 ‘당잠사’) 9월 27일 첫방송분은 남홍주(배수지 분)가 자신의 옆집으로 이사 온 검사 정재찬(이종석 분)을 만나면서 이야기가 시작됐다.

드라마는 홍주가 앞으로 일어날 사고들을 미리 알게되는 내용, 그리고 재찬 또한 꿈을 통해 미래의 일들을 볼 수 있다는 이야기가 전개되었다. 무엇보다도 재찬이 홍주의 사고를 미리 예견하고는 그녀의 운명을 바꾼 스토리가 단숨에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은 것이다.

덕분에 드라마의 2049시청률은 1회와 2회가 닐슨코리아 기준으로 각각 4.0%와 5.4%를 기록했다. 이는 동시간대 MBC ‘병원선’의 3.4%와 3.6%, 그리고 KBS2 ‘맨홀’이 기록한 0.6%보다도 높았던 것이다.

특히, 이날 2회의 5.4%는 8일 방송된 지상파 뿐만 아니라 케이블과 종편에서 방송된 드라마와 교양, 예능, 보도프로그램중에서 가장 높은 수치다.

하지만 아직 전체 시청률 1위는 하지원이 출연하는 MBC '병원선'이다. 같은날 방송된 17, 18회는 각각 9.8%, 10.6%의 전국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주 방송분 (15회 10.5%, 16회 12.4%)보다 하락한 수치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누군가에게 닥칠 불행한 사건 사고를 꿈으로 미리 볼 수 있는 여자 홍주와 그 꿈이 현실이 되는 것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검사 재찬의 이야기다. 매주 수,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되며, 3,4회는 9월 28일에 공개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