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인경이 연하의 김시우를 찾아간 까닭은?

입력 2017-09-28 09:09:29 | 수정 2017-09-28 09:13:5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선수 김인경(29)이 지난 27일(현지시간) 프레지던츠컵에 출전하는 김시우(22)를 응원하기 위해 미국 리버티 내셔널 골프클럽을 방문해 김시우의 연습을 지켜봤다.

한국 선수 가운데 유일하게 프레지던츠컵 인터내셔널 대표팀에 선발된 김시우는 대회 첫날 포섬 매치에서 아르헨티나의 에밀리아노 그리요와 짝을 이뤄 미국팀의 강자 조던 스피스와 패트릭 리드 팀과 맞붙는다.

프레지던츠컵은 미국과 인터내셔널팀이 2년에 한 번씩 맞붙는 국가대항전 골프 대회다.

이관우 기자 leebro2@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