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동서 실종된 20대女, 나흘 만에 숨진 채 발견 '충격'

입력 2017-09-29 07:47:20 | 수정 2017-09-29 07:47:20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동 실종 여성 /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안동 실종 여성 /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경북 안동서 실종된 20대 여성이 실종 나흘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28일 오후 2시 31분경 경북 안동시 운흥동 낙동강에서 A(25)씨가 물에 빠져 숨져 있는 것을 시민이 발견해 신고했다.

앞서 A씨는 지난 24일 오전 4시 26분쯤 운흥동 안동탈춤축제장 옆 굴다리 주변을 지나가는 장면이 폐쇄회로(CC)TV에 포착됐다. 이후 행적은 밝혀지지 않았다.

A씨 가족은 경찰에 실종 신고를 하고 인터넷에 글을 게재하는 등 행방을 찾아왔고, 연인은 경찰에 "자다가 일어나 보니 A씨가 없어졌다"고 진술했다.

한편, 경찰은 A씨 시신에서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상처 등 범죄 연관성을 찾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시신을 부검해 사망 원인을 밝힐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