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PHOTOPIC] "빵꾸똥꾸는 잊어주세요" 여배우 진지희의 아름다운 성장

입력 2017-10-02 08:00:15 | 수정 2017-10-02 08:00:15
글자축소 글자확대
진지희, '자체발광 그녀'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자체발광 그녀'


배우 진지희가 지난 14일 서울 종로구 한 카페에서 진행된 한경닷컴과의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진지희,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배우'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배우'

진지희, '이제는 여성미가 뿜뿜'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이제는 여성미가 뿜뿜'

진지희, '이제는 어엿한 배우로'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이제는 어엿한 배우로'


진지희, '분위기 요정'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분위기 요정'

진지희, '빵꾸똥꾸는 어디로?'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빵꾸똥꾸는 어디로?'

진지희, '사랑스러움 한가득'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사랑스러움 한가득'

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이제는 배우 진지희로'기사 이미지 보기

진지희, '이제는 배우 진지희로'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