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녕하세요' 이태임, 욕설논란 그 후 "환청 들리고 귀신 보여" 고백

입력 2017-10-03 09:36:48 | 수정 2017-10-03 09:36:48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녕하세요' 이태임기사 이미지 보기

'안녕하세요' 이태임


'안녕하세요'에 출연한 이태임이 욕설논란 이후 공황장애 등 정신적으로 고통받고 있다고 호소했다.

지난 2일 방송된 KBS '안녕하세요'에 출연한 이태임은 "낯가림이 심하다"라며 "드라마 리딩 중 공황장애가 올 때 청심환을 먹는다"라고 털어놨다.

또 이태임은 "자꾸 누가 '야~'라고 불러서 대답을 하면 귀신이 보인다"라며 "이게 8년이 됐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큰 논란이 있고 그 이후 악화됐다. 쇼크가 와서 응급실에 실려 간 적도 있었다. 지금은 약물 치료를 통해 좋아졌고, 아직까지 약물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