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외래 붉은불개미 부산항 조사 완료…"9일에 추가 조사"

입력 2017-10-06 13:31:07 | 수정 2017-10-06 13:50:49
글자축소 글자확대
외래 붉은불개미가 발견됐던 부산항 감만부두 일제 조사가 1차로 마무리됐다. 추가로 나온 불개미가 없어 감역당국은 9일에 한 차례 더 조사를 벌일 계획이다.

6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감만부두에서 진행된 외래 붉은불개미 일제 조사가 전날 완료됐다. 아직 찾지 못한 여왕개미 등 추가 발견 은 없었다.

감만부두에서는 지난달 28일 붉은불개미 25마리가 처음 발견됐으며, 이어 29일 1000여마리가 서식하는 개미집이 발견됐다.

정부는 감만부두를 87개 구역으로 나눠 육안조사를 했으며, 컨테이너와 반출 차량에 대해 소독조치를 하고 있다.

농림축산검역본부 관계자는 "육안조사 결과 추가로 나온 것은 없다"며 "9일 대규모 인력을 투입해 한 차례 더 일제 조사를 하고, 이상이 없으면 감만부두에 대한 소독조치는 해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9일 조사를 벌인 후에도 예찰 트랩(덫) 확인과 기본적인 방역 활동 등은 지속한다. 감만부두 외 전국 주요 항만 및 컨테이너기지 조사도 이어갈 예정이다. 정부는 전국 34개 항만 및 컨테이너기지에 예찰 트랩을 설치해 조사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