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명수 "아내 한수민에 아직 프러포즈 못해" 깜짝 고백

입력 2017-10-11 13:43:51 | 수정 2017-10-11 13:43:5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11일 방송되는 SBS '싱글와이프‘에서는 모델 송경아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

송경아는 10년 열애 끝에 결혼해 어느덧 결혼 4년차를 맞은 2살 딸아이의 엄마이자, 톱모델로 모두의 ‘워너비 여성’으로 손꼽히는 워킹맘이다.

송경아는 최근 진행된 ‘싱글와이프’ 녹화에 참여해 평소 ‘싱글와이프’ 열혈팬 임을 밝히며 남편과의 첫 만남부터 결혼에 골인하기까지 숨겨진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송경아는 “친구 소개로 만난 남편의 첫 인상이 너무 별로였다”면서도 특별한 프러포즈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이어 “남편의 프러포즈를 미리 예감했었다”며 “프러포즈 당시에 손수 흰 원피스까지 준비했다”고 덧붙여 특유의 4차원 매력을 뽐냈다.

이밖에 스튜디오에 출연한 남편들은 ‘프러포즈 배틀’을 붙기도 했는데, 정작 MC 박명수와 ‘생색 대마왕’ 김경록은 결혼한 지 한참이 지난 지금까지도 아내에게 프러포즈를 하지 않은 걸로 밝혀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박명수는 “아내 한수민에게 아직까지 프러포즈를 못했다. 지금도 프러포즈를 원하는 것 같더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송경아의 유쾌한 입담과 남편들 진땀 빼게 한 프러포즈 스토리는 오늘(1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싱글와이프’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