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삼시세끼’ 삼형제의 콜라보 ‘빠네 파스타’...득량도 마지막 이야기

입력 2017-10-13 15:17:01 | 수정 2017-10-13 15:17:01
글자축소 글자확대

[연예팀] ‘삼시세끼’ 삼형제의 마지막 모습이 공개된다.

13일에 방송하는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11회에서 득량도 삼형제의 마지막 이야기가 펼쳐진다.

그간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에서는 다양하고 신선한 재료를 활용한 다채로운 음식들이 공개돼 시청자들의 침샘을 제대로 자극한 바 있다.

그만큼 이번 득량도 삼형제의 마지막 식사 메뉴에도 궁금증이 모아지는 터.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제작진에 따르면 이번 시즌 마지막 식사는 삼형제가 함께 콜라보로 선보이는 빠네 파스타가 될 것이라 전해 기대감을 더한다.

‘제빵왕 서지니’ 이서진은 빠네 파스타의 빵을, ‘에셰프’ 에릭은 파스타를, 윤균상은 ‘에셰프’에게 전수 받은 비법으로 양파 수프를 만드는 것. 득량도 삼형제의 콜라보 요리는 성공적으로 완성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또한, 지난 방송에서 감성돔 낚시에 성공한 삼형제와 신화 이민우, 앤디는 다시 한 번 낚시에 도전한다. 득량도를 떠나기 전까지 낚시에 도전, 또 한 번의 새로운 기록을 만들어내는 것. 낚시의 매력에 홀딱 빠진 다섯 남자의 모습과 올 여름에 시작해 가을을 맞이한 득량도 삼형제의 마지막 이야기는 이 날 방송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서진, 에릭, 윤균상 삼형제가 여름 득량도를 배경으로 활약하는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은 금일(13일) 마지막 이야기가, 오는 20일에 감독판으로 방송을 마무리한다.(사진제공: tv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