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너는 내 운명' 우효광, 메뉴판으로 한글 공부 도전 '승부욕 폭발'

입력 2017-10-13 15:17:02 | 수정 2017-10-13 15:17:02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SBS ‘너는 내 운명’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의 추자현이 우효광 ‘맞춤형’ 한글 교실을 준비했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우효광의 위대한 도전이 시작된다.

추자현은 드라마 촬영을 마치고 오랜만에 여유롭게 휴식을 취하고 있는 우효광에게 의문의 책자를 내밀었다. 그것은 바로 단골 한식당의 메뉴판이었다. 추자현은 부부 동반 한국 방문을 앞두고 우효광에게 한국어 공부를 시키기 위해 “한국에서 한국어로 음식을 시키면 내가 사주겠다”는 룰을 내걸었다. 이에 우효광은 어김없이 대가로 용돈을 원했고, 이렇게 그들의 용돈을 건 한국어 공부가 시작됐다.

우효광의 제안을 받아들인 추자현은 한국 방문을 앞둔 만큼 “단어 10개를 외우면 한화로 10만 원을 주겠다”고 우효광을 유혹했다. 그러나 성에 차지 않아 하는 우효광을 위해 추자현은 더 큰 제안을 내걸고 통 큰 빅딜이 성사돼 눈길을 끌었다.

용돈 협상이 성사되자 의지에 불타오른 ‘열혈 학생’ 우효광과 정확한 발음만을 인정하는 ‘깐깐한 추선생’ 추자현 간의 신경전이 이어졌다. 이를 지켜보던 스페셜 MC 김숙은 “우블리 눈에 흰자가 커졌다”며 우효광의 승부욕에 놀랐다고.

‘너는 내 운명’은 오는 16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