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돌아온 복단지' 이주석, 진예솔에 "너에게 이식 안 받아"

입력 2017-10-13 20:14:00 | 수정 2017-10-13 20:14: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13일 방영된 MBC ‘돌아온 복단지’ 방송화면 캡처.

MBC ‘돌아온 복단지’의 이주석이 진예솔에게 “이식을 받지 않는다”고 말했다.

13일 방송된 ‘돌아온 복단지’에서는 예원(진예솔)이 식구들 앞에서 신회장(이주석)에게 이식수술을 하겠다고 말했지만 신회장이 거절했다.

신회장은 서운하다는듯이 “내가 고작 이식 받으려고 너를 찾은 줄 아느냐”라고 말했다. 예원은 그럼에도 “나는 이식 할 거니 그런 줄 아세요”라고 단호히 말했다.

그러자 신회장은 “한번만 더 그런말을 하면 다신 너를 안 본다”며 속상해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