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삼시세끼 바다목장' 이서진, 물고기에 모여든 고양이들과 대치

입력 2017-10-13 22:20:00 | 수정 2017-10-13 22:2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13일 방영된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편’ 방송화면 캡처.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편’의 이서진이 물고기 냄새를 맡고 모여든 고양이들과 대치했다.

13일 방송된 ‘삼시세끼 바다목장편’에서 이서진은 에릭, 윤균상과 함께 그날 잡은 물고기들로 저녁을 준비하다 냄새를 맡고 몰려 든 고양이들을 막아야 했다.

한 마리씩 모여든 고양이들은 물고기들의 주위를 머물며 떠날 생각을 하지 않았다. 이서진은 “이것들이 다 왔네, 아주. 좋아 해보자는 거지”라고 말하며 고양이들을 멀리 보낼 방안을 궁리했다.

이윽고 이서진은 유니콘 모양의 튜브로 문 입구를 막아서며 고양이들이 들어올 틈을 막았다. 이서진의 기발한 아이디어에 에릭은 웃음을 터뜨렸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