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보그맘' 양동근, 박한별에 "네 몸은 내 것"

입력 2017-10-13 22:36:00 | 수정 2017-10-13 22:3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MBC 예능드라마 ‘보그맘’의 방송 화면 캡쳐

MBC 예능 드라마 ‘보그맘'(극본 박은정·최우주, 연출 선혜윤·조록환)의 양동근이 극중 로봇으로 등장하는 박한별에게 설렘을 느꼈다.

13일 방송된 ‘보그맘’에서 최고봉(양동근)은 보그맘(박한별)에게 “배터리 충전을 왜 하지 않았냐”고 다그쳤다. 보그맘은 “변수가 많아 미처 하지 못했다”고 대답했다.

이를 들은 고봉은 “불안하게 만들지 좀 마라”며 “네 몸은 네 것이 아니라 내 것이다”라고 무심코 낭만적인 말을 뱉어 스스로도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여기에 보그맘이 “저는 유리 아빠의 것. 명심하겠습니다”라고 대답해 그를 더욱 설레게 만들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