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투' 김생민 "전현무, 옷 구입에 71만 원? 스튜핏!"

입력 2017-10-13 00:00:00 | 수정 2017-10-13 00:0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쳐

전현무가 KBS2 ‘해피투게더3’에서 전현무에게 영수증을 의뢰했다가 ‘스튜핏’ 판정을 받았다.

12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에서는 김생민이 직접 MC들의 영수증을 분석했다. 전현무는 “모아둔 돈으로 행복한 가정을 이루고 싶다”는 소개서와 함께 영수증을 의뢰했다. 이어 “최근 옷을 잘 입고 싶어서 지출이 늘었다”고 털어놓았다.

김생민은 실제로 전현무의 영수증에 71만 원을 옷 구매에 썼다는 기록을 확인했다. 큰 지출에 MC들과 출연진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김생민은 “자기가 이정재인 줄 아는 스튜핏”이라고 진단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